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개발자인 Henk Visser에 대하여]
네덜란드 출신의 Henk Visser(행크 비세르)는 어릴때부터 군사무기에 대한 관심이 높았던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가 무기에 대해 가지고 있던 관심에 대한 정도는 2차대전 당시 네덜란드 주재 독일군 막사에서 MP-40 기관단총을 훔치다 발각되어 사형에 처할뻔한 사건만 봐도 충분히 알 수 있다고 할 수 있는데, 친척의 도움으로 15년 감옥생활을 한다는 수준으로 낮아지는 행운을 얻었지만 이 과정에서 결핵에 걸려 죽을 위기를 또 한번 겪을 만큼 그의 삶은 무기에 대한 관심만큼 남달랐다고 할 수 있지요.

2차대전이 끝난 이후 자동으로 석방조치가 된 행크는 자신만의 사업을 시작하기 위해 종전 직후 미군이 압수하였지만 그 상태로 인해 폐쇄 및 철거가 될 예정이였던 군수공장을 단돈 1천달러에 사들이게 되었습니다. 이 공장을 사들인 이후 대대적인 정비를 바친 행크는 시설 내 배치된 기계를 사용하여 이후 NATO군 20미리 대공포탄을 생산 및 납품하면서 떼돈을 벌게 되었는데, 이러한 사업수완 덕분에 행크는 이후 HK사의 G3나 아말라이트사의 AR-10 개발에 간접적으로 참여함과 동시에 마우저사의 공동 소유권을 보유하는등 현대 개인화기 개발사에서 어느정도 입지를 차지하게 된 인물로 자리잡게 되었습니다.


[개인화기 개발에 발을 들여놓은 행크, 근데 왜 하필이면 기관권총인가?]
행크의 군사무기에 대한 관심은 위에서도 이미 언급하였듯이 남달랐다고 할 수 있습니다만, 그의 열정은 단지 군사무기를 통한 돈벌이에서 그치질 않았습니다. 비록 개인화기에 대한 전문적인 개발지식이 없는지라 이에 대한 지식을 습득하고 실천하는데 많은 시간이 걸리긴 했지만, 군사무기에 대한 관심이 높은 행크같은 사람이 새로운 총을 개발하는것은 어찌보면 당연한 수순이였다고 할 수 있는데, 그가 죽기전 개발하고자 했던 물건은 바로 기관권총이였습니다.

소총이나 기관총같이 흔한 화기가 아니라 기관권총이라는 물건을 만들고자 했던 행크의 목적은 바로 시장개척이라는 점에 있었습니다. 기관권총은 2차대전 이후 시작된 냉전당시 그리 큰 인기를 끌지 않았기 때문에 새로이 개발을 했을 시 성공할 가능성은 낮았다고 할 수 있지만, 이는 다시말해 다른 범주의 개인화기들에 비해 비교적 확장 가능성이 높은 블루오션 지역이였기 때문에 행크의 기관권총 개발은 한편으로는 모험적이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선견지명이였다고 할 수 있지요.


[행크 비세르의 역작, Vz.52 기관권총]


행크의 기관권총 개발은 일반적인 개인화기 개발의 첫 단계인 "디자인 구상"이 아니라 체코슬로바키아의 Vz.52 자동권총 수입으로부터 시작하였습니다. 1980년대 새로운 자동권총의 등장으로 더이상 쓸모가 없어진 체코의 Vz.52는 이후 민수시장에 풀리기 시작하였는데, 새롭게 개인화기를 개발하는것 보다는 기존에 있던 권총을 개량하여 기관권총을 만드는것이 더 효율적이라 생각한 행크는 이 권총을 다수 사들여 이를 기반으로 기관권총 개발에 시작하게 되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가 Vz.52 자동권총을 효과적인 기관권총으로 재탄생 시키기 위해 해당과 같은 변경사항들이 추가되었었습니다:
1) 사용탄약을 구식탄약인 7.62 x 25 mm 토카례프가 아닌 9 x 19 mm 파라블럼으로 교체한다
2) Vz.52가 기존에 사용하던 작동방식은 유지하되, 자동발사가 가능하도록 슬라이드에 세부적인 개량을 실시한다
3) 자동발사시 탄약소모가 심하기 때문에 복렬탄창을 사용하여 장탄수를 늘린다
4) 자동발사시 반동제어를 위하여 총열 아래에 수직 손잡이를 달아준다
5) Vz.52에 쓰이는 탄창멈치는 사용하는것이 번거롭고 느린지라 빠른 재장전을 위해 탄창멈치를 새것으로 교체한다


[새로운 디자인의 Vz.52 기관권총, 그 결과는?]
이러한 개량, 혹은 디자인적 변경을 통해 나온 Vz.52 기관권총은 실제로 쓰이거나 판매되는 행운을 겪지는 못하였습니다. 행크가 예측한 기관권총 시장의 블루오션 아이디어는 적중하였지만 냉전 중반에 잠깐 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것을 제외하면 그리 큰 변동은 없었던지라 새로운 기관권총이 등장한다고 해서 이것이 팔릴 가능성은 굉장히 낮았고, 결국 행크의 역작인 Vz.52 기관권총은 실제로 발사가 가능한 프로토타입 몇정을 끝으로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행크의 기관권총은 죽기전 상당한 양의 군사무기를 모두 네덜란드 국영 박물관에 기증하였기 때문에 그곳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문서 및 사진출처: Forgotten Weapon
퍼가실때는 꼭 댓글을 남겨주세요



Posted by [에일리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