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전체무게: 3.6 kg
전체길이: 600 mm
발사시간: 0.5초
유효사거리: 27 m



화염방사기라는 물건은 세계 2차대전과 베트남전을 지나면서 더이상 사용되지 않게 된 구식화기라는 의견이 지배적이고, 실제로 베트남전 이후에 보병이 화염방사기를 군용으로 사용하는것이 자주 목격되지 않는것을 보면 이 말이 맞는것 같기도 합니다만, 적어도 네이팜같은 물건이 등장하기 전에는 화염방사기는 보병이 구할 수 있는 가장 최선의 선택이였다고 할 수 있습니다. 

비록 화염방사기의 경우 헤아릴 수 없는 문제점들이 많았고 이에 따른 애로사항도 많았습니다만, 세계 1차대전을 겪으면서 배운 참호전의 무서움을 알고 있었던 추축군이나 연합군에게는 참호를 소탕하기 위해 매번 탱크나 지원사격을 요청할 수 없는 상황에서, 토치카나 벙커를 청소할 수 있는 화염방사기는 거의 유일한 해결책이였다고 할 수 있지요. 


화염방사기는 그렇게 보이지는 않아도 굉장히 높은 기술력을 요구하는 화기인데, 사용하기 까다로움과 동시에 만들기도 까다로운 물건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이런 종류의 화기들은 개인단위로 지급되는 물건이 아니라 일종의 지원화기로 굉장히 소수만 지급되는 것이 기본적인 배급 방식이였고, 이는 화염방사기를 보유하지 않은 분대가 참호나 토치카를 청소하는데 큰 제약을 주게 되었는데, 이러한 이유 때문에 등장한 아이디어가 바로 "휴대용 화염방사기"라는 물건이였습니다 

휴대용 화염방사기라는 물건은 몇가지 특징과 요구조건이 있는데, 휴대성을 중시하기 위하여 크기가 일반적인 화염방사기보다 작아야 하고(일반적인 화염방사기는 발사기와 탱크가 결합되었기 때문에 무게가 상당하고 조작법도 불편하면서 부피도 꽤 큽니다), 작동방식이 단순하여 초보자도 쓰기 쉬워야 하며, 마지막으로 일회용으로 쓰고 버릴 수 있어야 한다는 점이 있다고 할 수 있는데, 오늘 리뷰하는 Eintossflammenwerfer 46은 이런 조건을 만족하기 위해 나온 녀석이라고 할 수 있지요.


Einstossflammenwerfer 46가 등장한 배경은 휴대용으로 쓰기 편하게 하려는 목적도 있습니다만, 종전이 다가오는 시점에서 자재부족에 대한 이유도 있었다고 할 수 있는데, 이 녀석이 개발된 시점이라고 할 수 있는 1944년 말에 독일은 여러 전선에서 열세를 보이기 시작하였고, 이러한 이유 때문에 자재에 대한 부족현상이 나타나기 시작하였고, 이러한 이유로 기존의 "손이 많이가고 가격이 비싼 화염방사기" 대신에 간편하게 쓸 수 있는 이 녀석이 나왔다고 할 수 있지요. 

이 휴대용 화염방사기는 의외로 평가가 좋았다고 할 수 있는데, 비록 1/2초만 발사가 가능한 일회용 화염방사기이기는 하지만, 이 정도의 시간으로도 화염방사기로서의 충분한 성능은 발휘할 수 있었고, 실제로 이 녀석은 대량생산이 시작되는 시점부터는 꽤 여러 독일군 분야에서 쓰이는 성과를 보이게 되었지요(원래는 국민돌격대에서 쓰이려는 목적이였습니다만, 간편하고 쓰기 쉬운 화염방사기가 필요한 팔쉬름예거같은 곳에서도 쓰이게 되었지요)



본문출처: 위키백과
퍼가실때는 꼭 댓글을 남겨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일리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1.09 05:08 신고

    미군제식 에프킬라인가?!

  2. 2010.01.09 21:57 신고

    엄청 못생겼네

  3. 2010.01.10 07:58 신고

    2분의 1초라 하면.. 0.5초>>> 머임.. 멀잡으라는 거지??
    바퀴잡것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2010.01.12 13:11 신고

    웨어울프님이 올린 글 보니, 대략 6초라던데... 아무리 1회용이라도 0.5초는 살짝 심한거 아닌가요?

    • 2010.01.12 13:37 신고

      웨어군이 어디서 글을 봤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적어도 제가 찾아본 몇몇 사이트(위키포함)에서는 1/2초내지 1초만 발사가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는 사실상 맞다고 할 수 있는게, 저 녀석은 3.6 kg라는 무게 때문에 많은 양의 가솔린 및 점화제를 탑재할 수 없으며, 일회용이기 때문에 오랫동안 사용해야 하는 전제조건이 없음과 더불어 "일반적으로 등에 매고 쏘는 화염방사기"가 6~8초만 사격이 가능하다는 점을 보면 저녀석이 6초 이상의 발사를 하는건 상식적으로 불가능하다는것을 볼 수 있습니다

    • 지옥고양이 수정/삭제> 댓글주소
      2010.01.14 09:19 신고

      아항. 화염방사기에 대한 지식이 없는지라, 용량에 대해 큰 착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여기서 해결되네요 =ㄴ=

  5. 2010.11.21 12:19 신고

    근데 발사시간이란 개념이 뭔지요?

  6. 2013.09.11 11:35 신고

    1회용 화염 방사기는 ATV를 타고 다닐때 쓰이는 무기니까 비디오게임 한판 깨고 싶은것 같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