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탄약: 7.92 x 33 mm Kurz

전체무게: 3.7 kg

전체길이: 893 mm

총열길이: 400 mm

장탄수: 10발 / 30발 박스탄창

발사속도: 분당 350 ~ 450발

 

 

 

세계 2차대전이 끝나기 바로 직전에 개발이 되었지만 실제로 사용된 적은 없는 StG-45(M) 돌격소총입니다.

 

 

이 녀석의 경우 StG-44를 대체하기 위해 나온 녀석입니다. 뭐 StG-44의 경우 세계 최초로 군용으로 채용된 돌격소총답게 그당시 개인화기들과는 차원이 다른 성능을 보여주기는 했었습니다만, 그당시 자원 부족에 시달리던 독일의 사정으로 인해서 철판프레스 방식을 사용해서 개발이 되었고, 그에따라 무게가 총만 5kg을 넘는 안습적인 상황이 연출되기도 했습니다.

 

P.S) 뭐 혹자는 5kg가 넘는 무게로 인해서 발사시 탄착군이 좁아지고 유사시 분대지원화기로도 사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만, StG-44의 정식 목적은 "돌격소총"이지 "경기관총"이 아니기 때문에 무게의 경우 단점으로 지적됩니다 

 

 

뭐 무게도 문제였지만 그당시 StG-44의 경우 가격이 70마르크로 대량생산에는 약간 비싼 가격이라는 단점과 총의 전체길이가 너무 길어 휴대가 어렵다는 문제점도 제기됨에 따라 1944년 말기부터 마우저사에서 StG-44에 대한 대대적인 개량작업을 실시해서 새로운 녀석을 만들게 됩니다. 그 녀석이 바로 Gerat 06 인데요... 이 Gerat 06 의 경우 테스트에서 좋다는 평을 받긴 했지만 내부구조가 MG42을 참고로 했기 때문에 구조가 조금 복잡했고, 그에따라 내부구조를 바꾼 새로운 녀석을 개발하게 됩니다. 그 녀석이 바로 StG-45(M)의 기초가 된 Gerat 06H입니다.

 

 

이 Gerat 06H의 경우 Gerat 06과 달리 내부구조를 MG-42의 가스작동식이 아닌 "지연방식의 블로우백"을 사용했기 때문에 이전작보다는 비교적 구조가 단순해졌고, 원래 목적이였던 가격 낮춤(StG-45(M)의 가격은 한정당 45마르크로 StG-44ㅂ다는 약 25마르크정도 저렴합니다)과 경량화에도 성공을 했습니다. 또 발사속도도 어느정도 늦춘 덕분에 유효사거리도 더 높아졌다는 평을 받았습니다(또 StG-45의 경우 StG-44에 쓰이는 철의 양의 반밖에 쓰지 않아서 자원절약이라는 장점도 가지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하여 1945년 독일은 이 녀석을 StG-45(M)이라는 이름으로 개명하고 비밀리에 대량상산을 준비하기에 이릅니다.

 

 

이 녀석의 경우 약 30정을 만들 수 있는 부품을 생산한 바로 직후 연합군에 의해 StG-45(M)을 개발한 주요인물중 한명인 Mauser Werke을 생포함에 따라 정식으로 독일군에 쓰이지는 못했지만 나중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일단 이 총의 개발자중 한명인 Ludwig Vorgrimler의 경우 종전직후 프랑스에 채용시키기 위해 AME 49라는 녀석을 개발했고(참고로 프랑스는 이 총을 채용하지 않았습니다), 또 스페인에서 StG-45(M)을 기초로 해서 CETME 전투소총을 개발하게 되고, HK의 경우 이 CETME를 이용해서 전투소총의 명작이라 불리는 G3 시리즈 + MP5 시리즈를 개발하게 됩니다(사실 StG-45의 외형보다는 지연방식의 블로우백을 썼지요) 또 2차대전직후 개발된 전투소총중 하나인 스위스의 SIG-510에도 큰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출처: 위키백과 + 월드건즈

퍼가실때는 꼭 댓글을 남겨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일리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4.09 21:00 신고

    도통 철판프레스 가공법이 무엇인지...

    • 2009.04.09 23:44 신고

      철판 프레스가 뭐냐면 예전의 총들은 절삭가공이라고 해서 주요 부품들을 철을 깎아서 만든 방식이였는데 이 방식의 경우 총의 품질 자체는 굉장히 우수했습니다만 분당 제작시간이 너무 길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나온게 철판 프레스인데, 철판 프레스는 간단하게 말해서 그냥 틀에다가 용광로 철물을 넣은다음 찍는 방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 2009.10.05 14:13 신고

    stg44와 더불어 G3의 전신이 된 녀석이로군요. 그나저나 좀 못생긴듯....

  3. 2011.02.12 22:57 신고

    AK와 M14를 제외한 모든 총기는 여기서 갈라졌다고 봐야 하는 건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