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구경 : 9x19mm 파라블럼
전체무게: 3.97kg
전체길이 : 630mm(개머리판 접었을때) / 833mm(개머리판 펼쳤을때)
총열길이: 251mm
장탄수 : 32발 박스탄창
발사방식: 오픈볼트, 블로우백
발사속도 : 분당 500발


세계 1차대전당시 독일군은 기관단총을 처음으로 군용 채용한 국가중 하나입니다. 그 당시 독일이 채용한 총은 독일 내 총기회사중 하나인 슈마이저(Schmeisser, Hugo)사가 제작한 기관단총(그당시엔 기관권총으로 불린) Maschinenpistole 18(MP18)인데, 이 녀석의 경우 참호전이 주로 이루어졌던 1차대전 당시 이 총의 위력은 상당히 쓸모있었습니다(톰슨이 개발된 이유도 이것 때문이였습니다).

하지만 MP18의 경우 기관단총의 개념이 정확히 바로 잡히지 않은 시기에 개발된 녀석인지라 한정당 가격이 2차대전 당시 개발된 녀석들과는 비교가 안되게 비싸다는 단점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물론 그 뿐만 아니라 고장이 나는 열약한 내구성과 무게, 그리고 기타 여러가지 문제점(부품이 철판 프레스가 아닌 절삭가공이라는 점) 때문에 대량으로 쓰이지는 못하고 세계 1차대전은 끝나게 됩니다. 하지만 이 녀석은 기관단총의 개념을 정확히 바로잡았다는 의의와 함께 나중에 영국군에서 렌체스터 기관단총이라는 이름으로 카피생산이 되는 일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세계 1차대전 이후 독일군은 베르사유 조약으로 인해서 병기에 대한 개발 및 생산에 큰 제약을 받긴 합니다만, 개인화기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개발을 하게 되었고, 기존의 MP18에 대해서 개량을 몇번에 실시한 끝에 MP-35라는 이름의 최종 진화형(?)이 나오게 됩니다만, MP-18부터 시작된 시리즈의 경우 고질적인 문제점이 발생하자 독일군은 MP-18의 디자인이 아닌 전혀 새로운 디자인을 채용하게 되는데, 그 디자인이 바로 엘마사의 MP-38이였습니다.

엘마사의 MP-38은 MP-18/28/35이 사이드에서 탄창급탄을 하고 나무 목재 스토크를 사용했던데 반해 MP-38은 아래서 급탄을 하고 철제 개머리판 및 몸통을 사용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MP-38의 전체적인 성능 자체는 나쁘지 않았습니다만 나중에 개발된 기관단총들과 다르게 정밀가공한 부품을 사용했고(절삭가공), 주조를 할때 알루미늄을 사용했기 때문에 가격이 굉장히 비쌌었습니다. 게다가 MP38가 꽤 쓰인 1939년 폴란드 침공당시 탄걸림현상과 총 폭발등등 심각한 문제들이 대두되었던 점들때문에 독일군은 이걸 개량한 총을 채용하게 됩니다. 그게 바로 MP40입니다.


MP-38와 비교했을때 가장 큰 차이점은 제조방식인데, 절삭가공을 함으로서 생기는 가격보다 싸게 하기위해서 철판 프레스로 대부분의 부품을 제작하도록 변경되었고, 기존의 38보다 노리쇠를 무겁게 해서 엔간한 먼지나 고장에는 끄떡없이 작동하도록 했다는 점입니다. 이러한 개선을 통해서 MP-40은 1940년 독일군에 제식 기관단총으로 채용되게 됩니다.

1940년부터 생산되어 1945년 종전 전까지 MP-40은 약 100만정 이상이 생산되었고, 전후를 기점으로 많은 양이 다른 나라에 지급되거나 수출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리고 세계 2차대전 당시 소련군이 MP-40을 노획해서 사용하는것을 선호해 할 정도로 성능이나 품질로서는 정말 좋은 평가를 받았었습니다. 하지만 목재 스토크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추운 날씨나 더운 날씨에는 잼을 일으키거나 사수에 대한 부상을 초래할 수 있었다는 단점이 있었고, 자동발사 방식만 가능하다는 점도 단점으로 지적되었었습니다(나중에 BD-38라고 반자동이 가능한 녀석이 나오긴 합니다만, 극소수만 생산된 버전입니다)


MP-40의 주요 바리에이션은 71발 드럼탄창을 사용해서 독일군의 MP40의 두배에 달하는 장탄수를 자랑했던 PPSH-41에 대항하기 위해서 개발한 MP40/II(탄창이 2개가 장착이 가능해서 한 탄창이 비워지면 자동적으로 다른 탄창에서 탄이 나가는 형식)이 존재하고, 나무 목재 스토크를 사용할 수 있도록 변경한 MP-41이 존재합니다(MP-40/II의 경우 잼이 잘 걸리는 문제와 무겁다는 이유로 별로 생산되지 않았고, MP-41은 정규군보다는 비 정규군이나 국민돌격대 같은 곳에 지급되었습니다)

본문출처: 위키백과
퍼가실때는 꼭 댓글을 남겨주세요

Posted by [에일리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5.22 10:37 신고

    나무 부품을 사용하는 녀석은 동부전선으로 보내질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었군요.

  2. 바실리자이체프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1.12.15 21:45 신고

    근데게임할때마다 모든총기에비해 연사력이 구린거같은 이압박감은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