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탄약: 5.45 x 39 mm M74
전체무게: 2.71 kg
전체길이: 735 mm(개머리판 펼쳤을때) / 490 mm(개머리판 접었을때)
총열길이: 210 mm
장탄수: 30발 박스탄창
발사속도: 분당 750발


기존의 AK-47의 7.62 x 39 mm M43의 고질적인 문제점들을 해결하기 위해서 나온 신종 탄환인 5.45 x 39 mm M74을 사용하도록 개발된 미하일 칼리시니코프의 AK-74는 몇가지 AKM의 특징을 수정해서 1974년 처음으로 나오기 시작한 모델로서 그 당시 소련군 제식화기로 채택되어서 대량생산을 시작하게된 모델입니다. AK-74의 경우 채용당시부터 오늘까지 AK 특유의 내구성괴 실용성에다가 5.45 mm이라는 소구경 고속탄을 사용한다는 특징 덕분에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공산권 제식 돌격소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AK-74의 경우 나오기 시작한 시기부터 사실상 많은 바리에이션이 나오기 시작했는데, 그 중에서 가장 대표적인 녀석은 AKS-74라는 녀석입니다. AKS-74의 경우 공수부대에게 채용되기 위해서 만들어진 녀석으로서 접절식 개머리판을 채용한 녀석이지요. 물론 AK-47나 AKM같은 녀석들도 접절식 개머리판을 채용한 AKS-47나 AKMS를 개발하기는 했습니다만, AKS-74의 경우 전작들과 비교했을때 상대적으로 반동이 적은 5.45 x 39 mm을 사용하기 때문에 접절식 개머리판을 채용해도 높은 명중률/사거리를 가질 수 있다는 장점 덕분에 일찍이부터 많은 주목을 받고 있었습니다.


사실상 AKS-74는 AK-74에서 그냥 접절식 개머리판을 채용했을 뿐인, 그러니까 다시 말하면 "마이너한 개량"이 실시된 녀석으로서 사실상 전체길이가 조금 줄어듬에 따라 컴팩트함이 조금 늘어났다는 장점을 제외하고는 AK-74와 전혀 다른 특징이 없었습니다. 물론 개머리판이 바뀐게 별로 큰 특징이 아니라고 단정지을 수는 없습니다만, 개머리판 이외에는 아무런 개량조차 이루어지지 않은 AKS-74는 공수부대에게는 그럭저럭 쓰입니다만, AK-74의 단축형을 필요로 하던 보직의 병사들에게는 약간 불만스러운 존재였습니다.

군대라는 곳은 100% 전투병으로 이루어진 곳이 아니기 때문에 각 보직(병과)마다 총기에 대한 수요나 조건이 다르게 나오기 마련입니다. 기본적인 전투병은 그냥 기본적인 돌격소총을 줘도 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만, 좁은 공간에서 근무하는 조종사나 승무원, 그리고 특수적인 임무를 주로 수행하는 특수부대들은 기본적인 돌격소총을 쓰기에는 무리라는게 평입니다. 물론 무조건 돌격소총을 사용하는것은 아니고 권총이나 기관단총같이 사거리나 화력을 줄이되 개인화기의 전체길이가 충분히 작아진 녀석을 사용하는 일도 적잖게 발생하기는 합니다만, 시간이 지나면서 권총과 기관단총의 저지력 및 관통력 문제에 따라 이런 녀석들을 무심코 사용할 수는 없다는것이 결론으로 나오게 됩니다.


이러한 문제로 나온것이 바로 MAR이라는 장르인데, MAR의 경우 기존의 돌격소총을 기관단총의 크기로 줄여서 컴팩트하게 소지할 수 있으면서 기본적인 돌격소총의 화력을 제공한다는 면에서 큰 주목을 받은 장르입니다(하지만 개발초기에는 MAR이라는 장르가 존재하지 않아서 기관단총, 혹은 SMG라는 이름으로 불리게 되었지요) 소련에서도 이러한 개발은 마찬가지로 이루어졌고, 기존의 AK-74을 개량해서 나온 녀석이 AKS-74U입니다.

AKS-74U는 AKS-74를 기본토대로 개발된 개인화기로서 접절식 개머리판을 채용한것 이외에도 총열을 무지막지하게 잘라낸 녀석으로 유명합니다(물론 총열만 잘라낸것은 아니고, MAR에서 대체적으로 등장하는 큰 화염을 줄이기 위해서 새로 고안한 컴팬세이터를 사용하거나 조준기를 기존의 탄젠트식 가늠자가 아니라 M16에서 쓰이는 플립 사이트와 비슷한 녀석으로 교체하는등 세부적인 디자인에도 크게 신경을 썼습니다). 이 점 덕분에 AKS-74U는 개머리판을 접었을때 기관단총보다도 작은 크기를 자랑할 수 있게 되었고, 그에따라 AKS-74에 불만을 가지고 있던 병사들도 사용을 하게 될 수 있었지요(이 녀석의 경우 SMG크기의 AR을 항상 원하던 소련의 대표적인 특수부대인 스페츠나즈가 굉장히 많이 사용한 물건이기도 합니다)


AKS-74U의 경우 총열이 짧아지면 그만큼 사거리도 낮아진다는 법칙에 따라 기존의 AKS-74보다는 훨씬 낮은 사거리를 가지고 있는게 대표적인 문제점으로 지적되고 있습니다만, 사거리를 줄인 대신에 충분한 관통력과 화력을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기존의 AK-74 자체가 굉장히 낮은 반동을 보유했던것처럼 AKS-74U도 충분히 컨트롤할 수 있는 정도의 반동을 가지게 됨에 따라 비전투병들도 큰 문제없이 사용할 수 있는 화기가 되었다고 합니다.

현재 AKS-74U의 경우 단지 특수부대 뿐만 아니라 후방 비전투원이나 공수부대, 차량 승무원등 다양한 분야에서 널리 쓰이고 있는 MAR중 하나이며, 현 러시아를 포함해 구 공산권 국가들 대부분이 오늘날까지도 사용중인 녀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바리에이션으로는 Night Vision(야간용 조준기)을 사용할 수 있도록 특수 레일을 따로 설치한 AKS-74UB가 존재한다고 합니다.




본문출처: 위키백과
퍼가실때는 꼭 댓글을 남겨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에일리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6.13 10:34 신고

    쇼타 쇼타(?) AKS-74U 0ㅅ0b!!
    정말이지 AK시리즈는 외형도 외형이지만 실용성도 한 몫 단단히 하죠 -ㅅ-+
    ....무서운 러시아.(....)

  2. 2009.06.13 12:21 신고

    저녀석을 '초미니' 라고 부르기에는 문제가 좀 있는것 같은데, 그저 컴팩트 버전 (??)

    진리의 악스 우왕ㅋ굳ㅋ 경호원들 사이에선 강력한 저지력과 컴팩트함 때문에 애용받고 있다고 들었음.

  3. 2009.06.13 13:19 신고

    아주 쓸만한 MAR이란 생각이 드네요..
    하지만 저는 AR15계열이 더..

  4. 2009.06.16 15:12 신고

    러시아 관련 사진이나 영화 같은곳에서 보면 상당히 많이 나오더군요...

  5. 2009.06.19 23:06 신고

    역시 에일리언 님 ㅋㅋㅋ

  6. 2009.06.22 01:46 신고

    왜 핸드가드가 분리되어 보이지... 뭐 저 사이엔 아무것도 없지만...
    근뎁 저 나팔형 소염기 부족한 화력을 채워주는거라덴데...how?;;
    그리고 저 나팔형 소염기... 저 둥근 홈 사이에 철조망을 끼고 쏴서 철조망 끊는 거라던데요;; 사실인가요;;;

  7. 2009.07.03 20:04 신고

    음... 앞부분에 나팔형이네요

  8. 2009.07.04 00:29 신고

    음... 서방의 총탄은 꽤 익숙해졌지만 동구권과 기타 특수탄환, 권총탄 등은 아직 잘 몰라서리....;;;

    m74는 어느 총기와 호환이 되는겁니까..?

    질문 한개가 더 있는데 구경이 다르지만 장약량, 즉 탄피 길이가 같은 탄환끼리는 총열만 규격에 맞게 교환하면 호환이 가능합니까..?

    • 2009.07.04 04:22 신고

      1. M74는 현재까지 러시아군에서 사용중인 AK-74 시리즈를 비롯해서 AK-10X중에서 한 녀석만 사용이 가능하고 분대지원화기 버전으로는 RPK-74가 있습니다

      2. 탄을 어느 화기에 넣어 사용하려면 탄자지름과 탄피 둘다 정확히 맞아야 사용이 가능합니다. 9 x 19 mm 파라블럼용 권총에 9 x 18 mm 마카로프탄을 넣는건 실제로 가능해보일듯 하지만, 그렇지 못하는걸 보면 알 수 있지요

  9. 2010.04.12 18:24 신고

    앜스 역시 나이츠PDW처럼 짧고 컴팩트해서 경호원들한테
    인기 딱 많에 보이는총

  10. 2010.06.21 15:57 신고

    이 총 사거리가 200m라고 어디서 들었는데... 사실인가요? 그리고 이 사거리는 쓸만 한가요?

    • 2010.06.24 13:41 신고

      총열이 짧다보니 길어야 한 300미터정도가 유효사거리라고 할 수 있습니다

      뭐 근접전에서는 쓸만하겠지요 'ㅅ'

    • 2010.06.24 22:43 신고

      그럼 300m이상의 전장에선 쓸모가 없다는?!

    • 2010.06.27 08:58 신고

      아예 쓸모없다는건 아닙니다
      5.45나 5.56이나 최대사거리는 1km을 가뿐히 넘어가니깐요
      다만 300미터 이상에서는
      몇발 단발로 쏴서 맞출 생각은
      안하시는게 좋다는 것이
      제가 말하고싶은 요점입니다

  11. 싸이코 사이언티스트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0.08.06 20:04 신고

    난 K-2광팬으로 인정받고 싶어라(뭔 개솔?)

  12. 싸이코 사이언티스트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2010.08.07 13:56 신고

    나중에 이거 BB탄총 수집품에 추가하려는 1人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3. 2010.11.01 00:17 신고

    어...
    그러니까
    ...
    음.... =,= 창피하긴 한데 질문 하나 해도 될까여

    컴펜세이터가 정확히 뭐죠?
    엉....

    • 2010.11.01 00:27 신고

      총구 끝에 달아서 총구에서 탄이 발사됨과 함께 나온 가스의 방향을 조절해서 총구가 위로 올라가거나 혹은 뒤로 밀리는 현상을 줄여주는 기구를 말합니다.
      단어 자체도 compensator 니 (반동을 일부)보상해주는 기구 정도로 보시면 되겠네요

    • 2010.11.01 11:19 신고

      윗분이 달아주셨듯이 총구에 다는 장치입니다
      발사시 나오는 화염을 이용해서 총구앙등 현상을 억제하는 기능을 수행하는 부품이죠

  14. 2010.11.04 00:03 신고

    그럼 소염기라고 볼수 잇는건가요?

    아니면 서로 다른건가요?

  15. 2011.01.17 15:01 신고

    저기그럼74u사정거리와위력은어떻게되요??

  16. 2011.11.01 17:16 신고

    저 가늠쇠와 탄젠트식 가늠쇠(몸통에 붙은거)를 호환해서 쓸 수 있나요? 탄젠트식을 쓰면 명중률은 떨어지겠지만... 싸잖아?